홈 > 고객지원 > 태양광소식
태양광소식

신한은행, 태양광사업자용 '신한 태양광플러스 기업대출' 출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7-09-29 14:07 조회661회 댓글0건

본문

​​신한은행은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를 위한 태양광 대출 신상품 '신한 태양광플러스 기업대출’을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신한 태양광 플러스 기업대출’은 태양광발전 시설 투자를 하는 태양광발전사업자에게 자금을 지원하고 전력판매대금 및 공급인증서 판매대금으로 대출을 상환하는 구조의 기업대출이다.

대출의 대상은 설비용량 300kw 이상의 태양광발전시설에 투자하는 태양광발전사업자로서 신용등급 BBB-이상(단, 신재생에너지 공급의무자와 장기공급을 체결한 경우 BB+이상)의 기업이며 대출한도는 태양광발전 설치비용의 최대 80% 이내로 15억원까지다. 대출기간은 최장 15년 이내, 거치기간은 1년 이내로 원금분할상환 방식이며, 신재생에너지 공급의무자와의 장기 공급 계약 유무와 관계없이 대출이 가능하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 태양광 플러스 기업대출’은 친환경 미래에너지를 육성하려는 정부의 정책을 뒷받침하는 상품"이라며 "앞으로도 산업의 특성을 반영한 다양한 상품 개발을 통해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를 위해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신한은행은 지난 2월 한국에너지공단, 신용보증기금과 함께 에너지저장장치(ESS) 수요 및 공급 기업을 대상으로 한 ‘ESS플러스 협약보증’에 이어 지난 19일부터 보증 대상을 신재생에너지 발전사업자 및 공급기업, 수요자원거래시장 참여기업까지 확대한 ‘에너지 신산업 협약보증’을 실행하고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